posted by DGDragon 2009. 9. 23. 21:42
필자가 사제를 키운 건 오리지널. 가장 많이 플레이한 것도 오리지널. 불성 때 잠깐.

오리지널과 불성까지, 아니 리치킹 초반까지 이어진 힐 트렌드의 가장 중요한 포인트는 마나 관리였다. 그것도 채우는 쪽이 아니라 되도록이면 적게 비우는 쪽으로. 따라서 힐량만큼 중요한 게 오버힐량의 비율이었다. 남는 건 전부 낭비니까. 따라서 딜처럼 막 단축키를 눌러대는 게 아니라 마치 턴제 게임 하는 듯한 느긋함으로, 대신 공격대원에게 대미지가 들어오는 순간에, 닳은 만큼의 힐이 정확하게 들어가도록 타이밍을 맞춰서 힐을 넣는 게 가장 중요했다.

그리고 오리지널 땐 아예 없었고 불성 때도 충분치는 않았던 성기사 때문에 필자는 상대 몹이 메인탱커를 가격하는 순간에 상급 치유가 들어가도록 해서 탱커 힐을 주로 하곤 했다.


그런데... 이제 사제 키워서 만렙 만들고 인던 가보니 모든 게 바뀌었다. 풀버프 상황에서 마나는 물약 안 마셔도 남아도는 대신 모든 힐러가 힐 경쟁을 하고 있는 것이다! 체력은 단 1초도 닳은 상태로 있질 않는다. 게다가 지금까지 필자가 즐겨왔던 칼타이밍 상급 치유의 역할은 이제 성기사의 전담이 되었다. 상급 치유 따윈 버린 스킬이 되어버렸고 소생을 베이스로 넣고 쿨타임 때마다 회복의 기원과 치유의 마법진을 넣는 게 기본이 되었다. 즉... 반사 신경의 시대가 된 것이다.

아직 장비가 구린 탓도 있지만 이 새로운 트렌드엔 정말 적응이 어렵다. 1위 딜러와의 차이가 2배 가까이 나는 때도 있으니. 회드가 속칭 '쩌는' 회드면 3배 차이날 때도 있다. 반사 신경이 딸리는 필자로선 정말 커버하기 어려운 문제다.

...그냥 회드 키울까 보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DGDragon 2006. 8. 21. 22:01

물론 힐 받은 대상은 에본로크다. 더 이상의 구구절절한 설명은 생략하겠다.

크로마구스 전은 살점 쇠퇴라 개박 터지고 포기해서, 실제로 저 순위 그대로였다.

...30분 가까이 싸우면서 일마를 10개 넘게 빨았고 정신자극을 몇차례씩 받았다. -_-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log.naver.com/avatar77 BlogIcon 아바딸 2006.08.22 00:19  Addr  Edit/Del  Reply

    ...그정도면 대개 중간에 포기하고 전멸사인 안보내요? 1분 정도...라는 아주 짧은 시간이 경과했다고 해도 탱하던 전사 3명 중에 단 한명이라도 죽었다가 일어나면 어글 못 뺏어서 다 틀어지는데 장장 30분이라...-0-

    • Favicon of http://dgdragon.namoweb.net BlogIcon DGDragon 2006.08.22 17:35  Addr  Edit/Del

      암불에 체력 낮은 이 몇명 죽은 거 빼고는 힐은 괜찮았으니... 뭐 전멸한다고 뚜렷한 수가 생기나요 전사가 제대로 할 때까지 들이대야지 -_-

  2. 전투병기 2015.08.20 17:05  Addr  Edit/Del  Reply

    엣헴! 다 내 환상적인 탱킹 덕분이져 에엣헴!!!

  3. 전투병기 2019.05.09 22:44  Addr  Edit/Del  Reply

    잘지내고있습니다 ㅋㅋ

posted by DGDragon 2006. 2. 8. 21:00
0123456


레이드 뛸 때 내가 생각하는 주술사나 드루이드는 "불쌍한 클래스" 일까. 하이브리드라지만 토템이나 디버프 해제 능력, 그 외 몇몇 스펠과 위급 상황의 임시 곰탱킹 정도를 제외하곤 오로지 "닥힐"을 강요받는게 작금 와우 레이드의 현실이다.

나는 우연히 잘 골랐다고 해야 할지 선택한 클래스에 내가 적응해버려서인지, 사냥꾼의 징표, 풀링, 닥딜과 사제의 디버프 해제, 버핑, 힐링 역할에 전혀 거부감이 없이 재미를 충분히 느끼고 있고 더 잘 해보려고 하지만, 힐 외의 PvP나 댐딜에 재미를 더 느끼는 사람이 우연히 와우 첫 캐릭으로 주술사나 드루이드를 잡았는데 레이드에서 매일 힐을 강요받는다면 몹시 짜증나는 일이 될 것이다. 그래서 사제로 인던을 갈 땐 수신이라고 미리 말해놓고, 주술사나 드루가 너무 힐에 집착하면 하면 댐딜해도 된다고 하곤 한다. 뭐 보통은 알아서 잘 하는 편이다. 토템 박고 패다가 적절한 대지 충격으로 캐스터 몹 끌어들이고 위급 상황 힐. 드루는 캣폼.

하지만 아무리 그렇다 해도 학카르는 레이드 보스몹에다 공략 자체가 댐딜이 필요없이, 탱커와 풀러에게 힐을 부어야 하는 몹이다. 그 상황에서 만엠 유지는 좀 아니잖아 씨발. 그 MP 모아서 어디다 쓰게. 20명 풀공대에서 힐러가 몇명이나 된다고, 한 명 놀면 바로 티난다. 어쩐지 MP가 딸린다고 했더니 이 자식이 놀고 있었다. 하는 변명도 아주 같잖아서. 힐러가 MP 관리도 해야 하지만 그전에 힐을 하면서 해야지 자기 MP를 풀로 "관리"하는 동안 나는 MP의 압박을 강요받아서 개당 2골 넘는 일급 마나 물약과 개당 3골하는 상급 숙면의 물약 빨면서 힐했다. 그래놓곤 잘했다고 귓말 넣어서 따진다. 아 진짜 육두문자가 손 끝에서 맴돌았지만 일단 성질 죽이고 "아 그러세요" 하곤 그냥 차단하고 말았다.

이거 스샷이 아주 괜찮은 떡밥인데 플포 주술사 게시판이나 엘룬 게시판에 던져볼까. 어떻게 되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벤시라 2006.02.09 10:16  Addr  Edit/Del  Reply

    다섯번째 스샷 이름나온다 수정해야할듯

    • Favicon of http://dgdragon.namoweb.net/ BlogIcon DGDragon 2006.02.09 10:20  Addr  Edit/Del

      수정했습니다.
      원래 ID는 6글자니까 별 상관 없지 않나 했습니다만...

  2. Favicon of http://filis.pe.kr/tt/ BlogIcon Filis 2006.02.10 09:14  Addr  Edit/Del  Reply

    레이드 할 때 그냥 묻혀 가려는 애들 보면 아주 짜증나죠 -_-;
    들후 하다 보면 일마 한 개 안 빨고 '자극점' 하는 애들이 자주 보여서 꽤 불쾌해요.

    • Favicon of http://dgdragon.namoweb.net/ BlogIcon DGDragon 2006.02.10 11:03  Addr  Edit/Del

      얘는 묻혀가려고 하는 거 같진 않은데 힐에 대한 잘못된 생각을 가지고 있으면서도 끝까지 지가 잘했다고 우기는게 엄청 열받아요. -_-

posted by DGDragon 2005. 11. 27. 23:58
  사제로 힐하는게 재미있어서 인던을 좀 돌았다. 현재 마나량 - 마나 효율 - 어그로 - 디스펠 - HP 소모 속도 등등을 고려하면서 하는게 꽤 삼삼한 재미다. 물론, 아이템을 맞추는 재미도 빠질 수 없다. 녹템을 꽤 입고 있었으니까, 아무 인던이나 가면 꼭 줏어먹는게 있는거다. 역시, 와우는 아이템 맞추는 재미일지도 모르겠다.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2번째 부캐, 도적.  (6) 2005.12.05
알터랙 룰방.  (2) 2005.12.03
보조 힐러.  (6) 2005.11.27
TTT 애드온.  (2) 2005.11.25
부캐 만렙.  (4) 2005.11.25
줄구룹 히든 네임드 하자라 킬.  (4) 2005.11.23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filis.pe.kr BlogIcon Filis 2005.11.28 01:03  Addr  Edit/Del  Reply

    딱 초기에 제가 하던 행동 그대로군요 [..]
    특별히 애드 나는 상황이 아니면 보조힐러는 사제 힐만 해주는 선이 적절한 듯 싶습니다.

  2. 벤시라 2005.11.28 08:18  Addr  Edit/Del  Reply

    힐러 탱킹 멋진데~

  3. Favicon of http://blog.naver.com/avatar77 BlogIcon 아바딸 2005.11.28 11:37  Addr  Edit/Del  Reply

    그게 팀원들 뒤에 가만히 서서 힐만 하는 경우에는 부담이 좀 커요. 협의...까지 갈 건 없고, 그냥 보조힐러들이 앞다퉈서 힐 넣는다...그러면 그냥 그런가보다 하고 진행해요. =_= 보통 레이드에 참가하는 사람들이 그런쪽에 익숙한 경우가 많음;;; 마나가 남아돌면 힐 말고 다른 공격마법을 쓴다든가 해도 좋을겁니다. 하다못해 성스러운 일격이라도...=_=

    요즘은 사람들이 다들 잘해서 본인도 불문곡직하고 앞으로 나가 전사하고 같이 몹 패든가 채찍 날리면서 힐하고 함; 화산에서도 애들 두들겨패요. =_=

    • Favicon of http://dgdragon.info BlogIcon DGDragon 2005.11.28 11:42  Addr  Edit/Del

      저는 불안해서 마나 못 써요. 모든 MP는 힐을 위해 세이브. 덕분에 몹이 애드되어도 거의 아무도 안 죽이죠. 어쩔 수 없는 10% 제외하고는 괜찮아요. 뭐... 문제는 그런 일의 발생 빈도가 낮다는 것 정도일까 -_- 고통은 꼬박꼬박 넣는 편.

posted by DGDragon 2005. 11. 10. 14:45

공중 부양 주문이 쓸모있는 몇 안 되는 장소.

아탈학카르 신전.

 부캐로 사제를 키우고 있다. 원래는 부캐를 키우는 성격이 아닌데, 와우는 캐릭터 육성이 쉽기도 하고 힐이 하고 싶기도 하고, 열 받는 사제가 가끔 있어서 키워보기로 했다. MP도 만땅이면서 왜 펫에게 힐을 안 줘!

캐릭터는 가장 괜찮은 룩의 트롤 여사제. 특성이나 고유 스킬은 개판이지만. 오탁후 소리 듣겠군. -_-

만렙 찍고 기원셋이나 모으고, 그때까진 솔플 온리라고 생각했었지만, 직업 특성상 그 무수한 러브콜을 모두 무시하고 인던을 아주 안 갈 순 없었다. 역시 사제마마. 그래봤자 인던 안에 가면 마마도 아니지만.

인던가서 힐하면서 느낀 건 역시 비만렙은 개념이 없다는 것. 물론 장비도 장비지만 전사는 자기가 일점사만 하고 있고 도적은 댐딜이라고 설치고. 마나를 전사외의 클래스가 다 빨아먹는다.

그리고 마나가 모자란다. 마나가 딸리다 보니 어차피 바꿀 거지만 특성 연구도 해보게 되고 힐 어그로에 대해서도 알아보게 되고, 스킬의 마나 효율도 따져보게 되고. 뭐 그렇다.

전에 학카르에서 상치 -> 소실 패턴 사제에 대한 푸념도 썼었지만, 왜 그런 패턴을 썼는지 이유를 알게 되었다. 상치의 마나 효율이 제일 좋두만. 물론 여전히 용서는 안 되지만.

그리고 잔소리꾼 사제들도 이해가 가더라. 다른 직업은 다 그렇다치고 도적들이 정말 엄청나게 거슬린다. 왜 전사피는 만땅인데 도적부터 피가 닳냐고. 댐딜은 알겠다만 제발 스스로 탱킹하는 것만은 자제했으면 좋겠다.

만렙 이후엔 수신 사제가 좋아도, 만렙까지는 인던도 암흑사제가 좋을지도 모르겠다. 소실 특성을 다 찍으니까 소실 없는 시간이 26초당 6초 밖에 안 된다. 어그로 개념이 없는 친구들과 가면 그저 내가 잘 하는 수 밖에.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가즈란카 킬.  (0) 2005.11.16
무두질 325.  (2) 2005.11.13
부캐 사제를 키우면서.  (10) 2005.11.10
줄구룹 클리어.  (10) 2005.11.07
1명이 이끄는 조직의 취약성과 사람들의 이기심.  (4) 2005.11.03
나는 무시당하는 게 싫다.  (8) 2005.09.25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벤시라 2005.11.13 18:44  Addr  Edit/Del  Reply

    사제 솔플의 지겨움이랄까....

    그래서인지 퀘스트 마스터는 더더욱 재미가 없어지고

    빠르지 않은 렙업이으로 인해 업 위주의 건너띄기 퀘스트

    수행으로 향후 파플에서의 사제의 재미를 찾고자 하는데

    디지말데로라면 아주 재미 없는 케릭일꺼 같구나,, ㅡㅡ;;;

    • Favicon of http://dgdragon.info BlogIcon DGDragon 2005.11.13 23:58  Addr  Edit/Del

      왜 재미가 없지 -_- 난 굉장히 재미있는데. 이게 힐러의 재미구나 하고. 적의 HP와 나의 능력과 어그로를 견주는 댐딜의 재미, 아군의 HP와 나의 능력과 어그로를 견주는 힐링의 재미. 전혀 뒤떨어지지 않는 걸.
      그래서 만렙 찍고 솔로 퀘스트 끝내면 일부러 수신 사제로 바꾸려고 하는 거라고.

  2. Favicon of http://filis.pe.kr BlogIcon Filis 2005.11.14 09:15  Addr  Edit/Del  Reply

    사실 힐러도 즐기는 사람들은 재미있어 하는데, 취향이 안 맞는 사람들은 엄청나게 따분해 하는 모양이더군요.
    …사실 공대로 4대 인던 가면 재미가 없을 만도 하긴 합니다만.

    • Favicon of http://dgdragon.info BlogIcon DGDragon 2005.11.14 09:39  Addr  Edit/Del

      공대로 4대 인던이라. 고대 시절에나 먹히던 얘기 아닌가요 -_-

    • Favicon of http://filis.pe.kr BlogIcon Filis 2005.11.14 11:50  Addr  Edit/Del

      저희 서버는 공챗으로 구하는 사람들은 전부 공대더군요 =_=ㄱ
      이젠 도전이고 뭐고 할 거 없이 쉬워졌는데도 그 지경이라;

    • Favicon of http://dgdragon.info BlogIcon DGDragon 2005.11.14 12:10  Addr  Edit/Del

      그 중에 반은 라면 먹으면서 한 손으로 인던 돌 듯 -_-

  3. Favicon of http://blog.naver.com/avatar77 BlogIcon 아바딸 2005.11.14 11:12  Addr  Edit/Del  Reply

    음 시간대 문제인가...이상하게 대부분의 사제들이 수도원이나 줄파락이나 학카르 같은데 가면 개념없는 사람들 많다고 하는데, 본인은 본서버에서나 그쪽 서버에서나 전부 쾌적하게 잘 돌았음. 사람들 다 잘 하던데요. =_=

    상급은...상황에 따라 자주 쓸 수 있느냐 없느냐가 결정되는 경우가 많아요. 상대하는 몹의 위력, 전사의 역량, 보조힐러의 유무(혹은 힐을 하느냐 안하느냐의 여부) 등을 파악할 수 있다면 쓸 시기를 잡기가 쉬워져요.

    학카르...아탈학카르면 보통 장비빨이 별로 안되는 사제 같은 경우 다른건 몰라도 사령은 처음부터 끝까지 상급으로 밀지 않으면 마나 무대포로 말리는 경우가 있어서; 특히 전사 장비가 딸리거나, 사령이 재수없게 주술사를 재우거나 하면 더 그래요;;;

    • Favicon of http://dgdragon.info BlogIcon DGDragon 2005.11.14 12:13  Addr  Edit/Del

      상급 치유 쓸 타이밍은... 잡기 쉽더군요. 서브 힐러가 있어서 힐을 가끔 하면 전사 HP가 떨어지면 힐 넣어버려서 어렵지만 그 외엔 그다지. 상치 캐스팅 끝나자마자 몹이 돌아보든 말든 소실 바로 넣어주는 센스.

      전사 레벨 53과 학카르 2번 돌았습니다. 사령 죽을 맛이더군요. 시작부터 끝까지 상치만 쓰고 마나 물약 빨아도 죽는 걸 막을 수가 -_-

  4. Favicon of http://blog.naver.com/avatar77 BlogIcon 아바딸 2005.11.14 19:20  Addr  Edit/Del  Reply

    음..그러고보니 한가지가 궁금한게; 학카르 퀘스트할때 석상 건드려서 아탈알라리온 불러내잖습니까. 그녀석이 뭐라고 하는지 들려요? 얼라로 할때 잡소리가 나와서 호드로 해야 들리나...했는데, 언데드 사제도 똑같은 잡소리로 들리더군요. 트롤어 같은데 트롤사제면 혹시 들리나 해서;

    • Favicon of http://dgdragon.info BlogIcon DGDragon 2005.11.14 21:14  Addr  Edit/Del

      트롤어 맞고 내용은 "날 불러내다니 니네들 다 죽었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