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8.01.07 밥과 술에 대한 문답 (2)
posted by DGDragon 2008.01.07 19:53

571bo님에게 받은 바톤. 제 블로그 경력 최초로 받은 바톤인데도 불구하고 대략 1년 5개월만에 답하는군요. -_- 뭐 살다보면 이런저런 일이 생기기 마련입니다;


1. 주로 무슨 밥(술) 을 먹나요?
↘ 밥은 집에서 어머니가 주는대로. 외식한다면 싸고 양 많은 걸로. 지갑에 돈 없는 놈이 맛 따지게 생겼습니콰? 술은 제가 시키는 일은 별로 없고... 분위기 따라 남 마시는대로 같이 따라갑니다.

2. 밥(술)하면 떠오르는 반찬(안주) 은?
↘ 반찬은 된장찌개, 청국장, 김치찌개 등등. 안주는 불닭, 꼬치, 어묵, 과자, 삼겹살 등등.

3. 무슨 밥(술) 을 좋아하나요?
↘ 밥은 하얀 쌀밥 빼고 아무거나……. 잡곡밥 많이 먹다 보니 그냥 쌀밥은 밋밋해서 못 먹음. 술은 백세주나 오십세주. 많이 먹어도 탈이 안나는 유일한 술…….

4. 자신이 만들 줄 아는 밥(술) 은?
↘ 술은 못 빚고……. 밥이야 뭐 쌀 씻어서 물 붓고 밥솥 취사 버튼 누르는 정도.

5. 밥의 종류를 많이 아나요?
↘ 일반적인 도시 20대가 아는 것 만큼 알 듯.

6. 안 좋은 기억이 있는 밥&반찬 (술&안주) 은?
↘ 백세주나 오십세주 외의 술을 2잔 이상만 먹어도 설사로 다 나감. 아까워라... 그리고 밥은 짜장밥. 집에서 먹는 건 괜찮은데 외부에서 해주는 짜장밥은 그 맛이 인간용이 아님.

7. 결혼하면 제일 처음 먹고 싶은 밥&반찬 (술&안주) 종류는?
↘ 아직은 독신주의.

8. 개구리반찬(안주) 좋아하나요?
↘ 먹어본 적 없음. 앞으로도 먹을 계획 없음.

9. 개구리밥(술) 이란 뭘까요?
↘ 모릅니다.

10. 좋아하는 사람한테 해 주고 싶은 반찬&밥 (술&안주) 은?
↘ 어 일단 여자라고 가정하고, 술은 최소의 안주에 양주 스트레이트(흐흐흐흐). 밥은……. 할 줄 모르는데? 하지만 좋아하는 사람 따위 안 생기니까 고민 안 해도 됨.

11. 밥(술) 은 언제언제 먹나요?
↘ 밥은 아침점심저녁에 먹고 술은 사람 만날 때만.

12. 아침밥(술) 은 먹나요?
↘ 아침밥은 먹고 아침술은 안 먹음.

13. 밥(술) 못먹으면 난 졸린데 그 쪽도 그런가요?
↘ 술은 안 먹어도 안 졸리지만 밥은 2끼 이상은 굶어야 졸립니다.

14. 왜 배가 고프면 배에서 소리가 날까요?
↘ 배가 비어도 위장은 운동을 계속하기 때문에 배의 공기가 움직여서 소리가 남. ……기초 상식 테스트?

15. 밥(술) 을 하루에 한 끼 먹고서의 소감은?
↘ 술은 안 먹어도 상관없고 밥은 하루에 한 끼 먹기 힘듬. 굉장히 괴로운데……. 마지막으로 그렇게 먹은 때가 언젠지 모르겠네;

16. 군것질만 많이 하다가 밥(술) 먹었을 때의 느낌은?
↘ 과자류는 아삭한 식감을 위해 바삭바삭하게 만들어서 먹으면 입의 점막이 좀 벗겨지는데, 그 상태에서 밥 먹거나 술 마시면 자극되어서 아픔.

17. 싫어하는 밥(술) 종류는?
↘ 아무것도 없이 그냥 밋밋한 하얀 쌀밥. 그리고 먹고 배탈나는 모든 술.

18. 혼자서 밤에 밥(술) 먹으면 어때요?
↘ 밥은 아무 생각 없이 그냥 먹고, 술은 안 먹어봐서 모름.

19. 1년 동안 제대로 밥(술)도 못 먹고 살다가, 어느 날 누가 밥(술)을 흘리고 갈 경우 먹을 수 있나요?
↘ 술은 안 먹고, 밥은 먹을 듯.

20. 이 문답 왜 생긴걸까요?
↘ 왜 생긴지는 관심없고 문답 퀄리티가 좀? 누구든지 쓸 거리가 생기는 그런 게 문답이 되어야 하지 않을지……. 술안주는 그렇다치고 반찬으로서의 개구리 다리에 대해 논할 수 있는 사람이 몇이나 될 듯 합니까?

21. 10명 이하에게 돌리세요. 단, 이웃 다 가져가라, 다 가져가세요, 등등 하면 자삭해주시길 바랍니다.
↘ 포스팅할 거리가 없어서 고민하는 그대에게 드림. 근데 글 쓰시면 제게 트랙백 좀 줍쇼 굽실굽실.

'잡담 > 신변잡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덕 테스트를 까자  (0) 2008.01.15
텍스트큐브와 함께한 10여시간 삽질의 기록  (0) 2008.01.14
밥과 술에 대한 문답  (2) 2008.01.07
한국블로거연합, 그 뒤로 1달  (0) 2008.01.06
프린터 수리 실패  (0) 2007.12.29
Thanks to blogger 시작  (2) 2007.12.26
TAG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