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브 온라인/피팅'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15.05.28 [이브 온라인] SUBMISSION: THE ATRON
  2. 2009.06.03 [이브 온라인] 현재 사용하는 도미 피팅 (6)
  3. 2009.05.29 [이브 온라인] 미르미돈 피팅
posted by DGDragon 2015.05.28 00:39

http://evenews24.com/2015/05/27/submission-the-atron/

갈란테 프리깃인 아트론에 대한 소개와 용도에 맞는 피팅(주로 솔로잉)을 알려주는 포스팅.

posted by DGDragon 2009.06.03 18:12
사용자 삽입 이미지


[Dominix, New Setup 1]
N-Type Thermic Hardener I
N-Type Thermic Hardener I
N-Type Kinetic Hardener I
N-Type Kinetic Hardener I
Damage Control II
Large 'Accommodation' Vestment Reconstructer I
Large 'Accommodation' Vestment Reconstructer I

Cap Recharger II
Cap Recharger II
Cap Recharger II
Cap Recharger II
Cap Recharger II

250mm Prototype I Gauss Gun, Lead Charge M
250mm Prototype I Gauss Gun, Lead Charge M
250mm Prototype I Gauss Gun, Lead Charge M
250mm Prototype I Gauss Gun, Lead Charge M
250mm Prototype I Gauss Gun, Lead Charge M
250mm Prototype I Gauss Gun, Lead Charge M

Capacitor Control Circuit I
Capacitor Control Circuit I
[empty rig slot]


Ogre I x5
Hobgoblin I x10
Hammerhead I x10
Ogre I x4

SP(Skill Point)는 1.7밀(Million)을 달성했지만 거의 대부분이 배를 타기 위한 최소 요구치인 스페이스쉽 부분과 러닝(Learning)에 들어가 있어서 그외 모든 분야에는 약하다. 특히 거너리는 25k에 불과한, 그야말로 최소치만 찍힌 상황. 그런 형편 없는 스킬치에서 짜낼 수 있는 최대 피팅. 특히 저 프로토타입 가우스 건은 1정당 2밀씩 하는 물건이다. 어차피 거의 동등한 가격에 되팔 수 있으니까 투자한 거지만.

그래도 이걸로도 일단 4레벨 미션은 가능하긴 하다. 본격적인 전투 미션은 기본 1시간에서 3시간까지 걸리는 게 문제긴 하지만, 스킬을 올려서 시간을 줄이는 게 앞으로 할 일이겠지... PvP 같은 건 아직 먼 이야기다.

지금 타는 도미는 빌린 배라서 Capacitor Control Circuit은 원래 달려있던 2개 뿐이다. 돈은 있는데, 컨트랙에서 괜찮은 물건을 찾으면서 기다리는 중.
posted by DGDragon 2009.05.29 18:55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것이 최종 피팅


플레이 대략 9일차인가 10일차에 처음 탔던 미르미돈. 약 열흘간 타고 도미닉스로 넘어왔다. 넘어오기 전에 피팅과 기본 전술에 대해 기록으로 남기고자 한다. 나중에 참고할 사람이 있을지도 모르니.

more..



기본적인 건 위와 같고, 처음 미르미돈을 탔을 때는 스킬 문제로 하드너와 캡 리차저 T2를 착용할 수 없어서 하드너 대신 저항력 30%짜리를, 캡 리차저는 T1을 차고 다녔다. 물론 방어력이 약하니까 워프 인 / 아웃을 자주 반복해야했다. 그래도 이전에 타던 배에 비하면 아주 튼튼한 배라, 한번도 안 터트려서 다행이다.

드론은 홉고블린 1, 오거 2, 해머헤드 2씩 런칭하다가 프리깃 처리엔 홉고블린이 좋다는 얘길 듣고 홉고블린 5기를 보내서 프리깃부터 잡고 이후 위 구성을 사용. 갈렌테 지역에서 미션할 경우 대부분 더말 대미지가 가장 효용성이 좋아서, 미션 중에 얻는 드론들을 안 팔고 꾸준히 모아뒀지만 다른 종류의 드론은 별로 쓸 일이 없었다.

탄약의 경우엔 리드탄과 안티매터탄을 사용. 사실 내가 적과 거리를 유지하는 것보다 적이 내 주위를 몇 km 오빗 도는 가가 더 중요하며(왜냐하면 미션에서 나오는 적은 일반적으로 나보다 하위급함이라 나보다 속도가 빠르고 다수이기 때문이다) 이에 맞춰서 탄을 바꿔가면서 쓰는 게 가장 좋은 방법이겠지만 탄종을 여럿 들고 다녀봤자 일단 귀찮고, 2종류 탄으로도 거의 대부분의 상황에 대응 가능했다. 사실 그렇게 많이 차이가 나는 것도 아니다. 애들 오빗 거리가 외워지는 것보다 도미로 갈아타는 시점이 더 빨랐던 탓도 있고. 4렙 미션을 아주 오래하다보면 이골이 나서 탄을 맞춰 쓰게 되려나. 아니면 다른 기체로 가게 되려나.

도미로 바꿔타기 직전 3, 4일 간은 미션에 익숙해져서 대미지를 덜 입게 되었기 때문에 아머 리페어러를 대미지 컨트롤 II로 바꾸고 드론 링크 오그멘터를 빼고 포를 6문으로 늘려서 화력을 증강했다. 드론 링크 오그멘터의 경우엔 3렙에서의 주 교전 거리가 30km 이내였기 때문에 기본 스킬로도 드론 제어 거리가 40km인지라 한번도 필요성을 느낀 적이 없어서 떼는데 주저함은 없었다.

처음엔 어디선가 본 "프리깃은 멈추면 죽고 크루저 이상은 움직이면 죽는다"란 말을 믿고 꿈쩍도 하지 않고 애들을 상대했는데 하다보니 그렇지는 않다는 걸 알게 되었다. 적정 거리만 유지할 수 있다면 움직이는 편이 더 유리하다. 내 거너리 스킬은 25k 밖에 되지 않았는데도 10km 이상만 유지하면(BC급은 그 이하도 괜찮았다) 거의 대부분 맞았다. 적의 체력이 닳지 않는 게 불만이었는데 그건 급을 너무 빨리 건너 뛴 내 착각이었다. 로그를 보니 탄은 상당히 잘 맞고 있었다. 적의 체력이 프리깃, 크루저, 배틀크루저로 갈수록 급격히 올라가는 걸 생각치 않고 1렙에서 디스트로이어급을 타고 조지던 때의 생각만 하고 있었던 것이다. 특히 블락케이드Blockade 미션의 경우 가만히 멈춰있으면 2리페어러를 돌리면서도 워프 인 / 아웃을 반복해야했지만, 적들의 BC가 블래스터 계열 무기를 착용한 건지 적당한 구조물을 잡고 10km 오빗하고 있으면 적 무기가 거의 전부 빗나가서 1리페어러로 무한 탱킹이 가능했다.

사격은 대략 25km 안에서 리드탄으로 사격을 시작하고 20km 안으로 적이 들어오면 안티매터탄으로 재장전, 되도록이면 15km 거리를 유지하며 싸웠다. 드론은 올어그로 먹고 붙여서 안 터지도록 하고. 뭐 쓰고 보니 딱히 전술이랄 것도 없구나.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