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사'에 해당되는 글 5건

  1. 2021.03.05 독립과 이사
  2. 2014.03.05 [이브 온라인] 계정 증식 중 (7)
  3. 2011.04.03 이사 준비
  4. 2010.01.01 블로그 이전 완료
  5. 2009.12.29 블로그 이전 공지
posted by DGDragon 2021. 3. 5. 20:10

독립을 위해 분가하면서 이사했다.

출퇴근 시간에 가장 큰 비중을 두고 가능한 가까운 곳에 집을 마련해서, 125cc 스쿠터 기준 출퇴근 시간이 50분에서 5분으로 줄었다. 걸어다녀도 된다. 하지만 걸어다니긴 싫고 스쿠터도 시동 거는 전기도 다 회복 못할 것 같아서 다른 이동 수단을 알아보는 중이다. 전동킥보드나 전기 자전거 둘 중 하나가 되지 않을까.

분가해보니 혼자 살기 위해 해야 할 것이 한두가지가 아니고, 분가하면 게임할 시간이 많아질 줄 알았는데 오히려 더 줄어든 거 같다. 하지만 근래엔 게임에 시간을 별로 들이지 않다 보니 별 문제는 아닌 것 같고... 식사 시간과 게임 시간을 내 마음대로 조절할 수 있다는 점은 장점인 듯.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DGDragon 2014. 3. 5. 00:29

4개 계정에 11개 캐릭으로 꽉꽉 눌러담았던 알찬 계정 계획이, 자체 운송을 결정함으로서 8개, 즉 2배의 계정이 필요하게 되었다. -_-


그래서 지금 열심히 계정을 만들고 캐릭 트랜스퍼를 위해 캐릭터들 점프 클론 뒤 꼽 롤 빼고 캐릭터 만들고 하면서 조정 중.


이 작업의 귀차니즘도 귀차니즘이지만 단순 계산으로도 한 달에 기존 2배의 계정 유지비가 나가게 되었다. 물론 렌트비로 내는 돈도 2배다. 사이노 알트는 돈을 안 받지만 모든 계정에 생산 알트가 하나씩 들어가니까... 새로 만드는 계정에 생산 알트 2 사이노 알트 1 식으로 압축할까도 생각해봤는데, 혹시 전투 캐릭터나 특수 용도 캐릭터가 필요해질지도 모르니, 분산 배치하기로 했다. 모두 얼라 운송책이 운송만 제대로 해줬어도 필요없었을 일이다.


아... 생각할수록 빡치네. 놈이 들고 있는 내 매키노 85척을 비롯해서. -_- 물론 해결책은 간단하다. 생산량을 더 늘리는거지. -_- 매키노에 더해서 스키프나 헐크 혹은 갈란테 T2 쉽... 만들 건 무궁무진하다. 계산이 귀찮고 운송이 귀찮아서 그렇지.


하긴 광질도 8클라로 할 수 있고... 긍정적으로 생각하자. 화병으로 숨진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페아노르 2014.03.05 09:25  Addr  Edit/Del  Reply

    계정 8개라니.. 생산캐릭만 15개 이상 돌리시겠군요..
    전 지금 생산캐릭 2개 돌리는 것만 해도 상당히 귀찮더라구요. 하루에 생산 30개, 인벤션 40개쯤 돌리고 있네요.
    다행히(?) 지금은 워덱때문에 쉬고 있지만요. ㅎㅎ
    그래서 결국 T2 함선 생산쪽으로 눈을 돌리고 있는데, 익스허머급은 투자비가 너무 커서 T2 프리깃부터 시작하려고 합니다. ㅎㅎ
    매키나우가 기본적으로 생산시간이 길고, 아우터에서 생산캐릭까지 늘린다면 더 길게 하면서 동시생산량도 늘어나고 판매금 회수도 오래 걸릴텐데..
    그걸 감당할 수 있는 자본금이 부럽습니다. ㅎㅎ

    • Favicon of https://dgdragon.com BlogIcon DGDragon 2014.03.05 09:50 신고  Addr  Edit/Del

      8계정에 사이노 알트나 점퍼 캐릭1개씩 박고 나머지 공간에 전투 캐 + 생산캐 하면 생산캐는 한 7, 8개 정도? 생각하시는 것보다는 얼마 안 됩니다.

      지금 생산을 원활히 못 돌리고 있어서 얼마전까지만 해도 현금 보유량이 3빌 밑으로 내려갈 정도로(=플렉스 1달치 내면 거지) 말라죽어가고 있었는데 생산하던 걸 간신히 지타 내려서 이제 좀 숨통이 트이네요. 아우터 온 뒤로 생산 사이클을 별로 못 돌려서 지금 아마 기존 자본금도 까먹었지 싶은데; 그래도 2013년에 벌어둔 돈이 제 생각보다 많았던 터라 어찌어찌 버티고 있네요.

      워덱 잘 끝나길 바라겠습니다.

  2. abo 2014.03.05 12:59  Addr  Edit/Del  Reply

    거리만 좀더 가까우면 운송띄워 볼까 했는데 루트에 필요한 사이노알트수 듣고는 gg....역시 세상에 쉬운게 없더군요.

    • Favicon of https://dgdragon.com BlogIcon DGDragon 2014.03.06 12:54 신고  Addr  Edit/Del

      먼 대신 그만큼 더 안전하죠.

      아... 물론 작금의 상황은 전혀 그렇지 않습니다만;

  3. crapleg 2014.03.08 01:23  Addr  Edit/Del  Reply

    ..여기에서 질문하는게 이상하지만
    마켓에서 제공되는건 총 거래량이자나요 그런데 거기서 정확히 몇개가 셀오더에서
    팔렸다고 보여주는 사이트 없을까요??

    • Favicon of https://dgdragon.com BlogIcon DGDragon 2014.03.10 01:18 신고  Addr  Edit/Del

      허 답이 늦어 죄송합니다. 제가 글 쓸 일이 없다보면 블로그에 접속을 안 할 때가 있다보니;

      마켓에서 제공하는 거래량 중에 몇개가 셀오더에서 팔리고 몇개가 바이오더에서 팔렸는지는 제가 본 기억이 없네요. 아마 이브쪽에서 제공해주는 API 데이터가 그런 것까지는 알려주지 않을 겁니다.

  4. crapleg 2014.03.10 17:34  Addr  Edit/Del  Reply

    넼 감사합니다 ㅎ

posted by DGDragon 2011. 4. 3. 13:21

드디어 어머니의 10년 동안의 바람인 내장 공사를 하게 되었다.

공사 하는 내내 집을 비워줘야하기 때문에 2주 좀 넘게, 거의 3주 동안 이삿짐 센터를 통해 집의 모든 짐을 옮겨놓고 우리 가족도 밖으로 나가 살아야하게 되었다.

동생은 친구집, 어머니는 외가집, 아버지는 회사에서 숙식, 그리고 나는 고시원에서 지내기로 했다.

그리고 지난 2주간 휴일도 없이 내내 일한 몸을 이끌고 방금 방정리를 마쳤다. 휑하군...

내 집, 내 방에서 떠나는 게 스트레스기도 하지만 3주나마 독립해서 사는 것도 처음이기에 기대도 된다.

'잡담 > 신변잡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귀가  (0) 2011.05.02
고시원 생활 일주일  (2) 2011.04.10
이사 준비  (0) 2011.04.03
매달마다 하는 각오  (0) 2011.03.28
정기예금과 적금에 들었다  (0) 2011.02.21
동생의 노트북 구입  (0) 2010.12.23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DGDragon 2010. 1. 1. 11:20
옛 블로그에선 10메가 이상 다운이 FTP에서 안 되는 관계로 웹에서 그냥 XML에 모든 자료 다 포함시켜서 다운받았다. 그래서 원 블로그는 지금 트래픽 폭파 상태.

621메가인 관계로 다음 메일로 나 자신에게 보내게 해놓고 주소 따서 텍스트 큐브로 올렸다.

한 번에 무난히 복구되었고 메타 블로그에 등록하려고 보니 뭐... 원래 몇개 없었다.

그래서 두세개의 메타 블로그에 등록 후 그냥 끝.

'잡담 > 신변잡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방명록을 옮겨놓음  (0) 2010.01.16
지금 미루고 있는 것들  (0) 2010.01.14
블로그 이전 완료  (0) 2010.01.01
블로그 이전 공지  (0) 2009.12.29
이번 주에는 귀차니즘이 승리했다  (2) 2009.12.28
야근야근 열매의 위력은 대단함  (0) 2009.12.15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DGDragon 2009. 12. 29. 22:41
2010년 1월 1일에 텍스트큐브 닷컴로 갑니다.

사유는 제가 보안에 약하고, 그동안 트래픽에 너무 시달렸으며(그림 파일을 너무 난무한 건지 누가 외부 링크를 몰래 달아둔 건지), 공짜라는 거. 또한 텍큐 닷컴은 여차할 경우 데이터를 뽑아서 샥 이동할 수도 있는 개념 블로그 서비스라는 점이 플러스 알파.

그러나 가장 큰 이유는, 1.8 버전 PHP 요구 사항이 5.2. 나모웹은 이거 지원 안 함; 4.4.8이던가. 그냥 업글 압박 없는 곳으로 가겠어!

주소는 dgdragon.textcube.com 이며 현재 생성만 해둔 상태.

텍큐로의 이동이 완료되면 이 사이트는 폭파한 뒤 저 블로그로 순간이동하는 html 파일 하나만 달랑 남겨둘 예정입니다. 사이트 만기는 2010년 후반기까지니 넘칠 듯.

도메인 구입은 생각 중. 비싸고... 귀찮아서 -_-

1월 1일은 블로그 이동 후에 메타 블로그 등록이나 유력 사이트 개인 정보 갱신이나 그런 거 하고 미뤄둔 글 좀 쓰면 다 갈 듯.

아... HTML에 제로 보드로 개발새발 만든 홈피부터 4년만에 이동인가. 5년이던가.

'잡담 > 신변잡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지금 미루고 있는 것들  (0) 2010.01.14
블로그 이전 완료  (0) 2010.01.01
블로그 이전 공지  (0) 2009.12.29
이번 주에는 귀차니즘이 승리했다  (2) 2009.12.28
야근야근 열매의 위력은 대단함  (0) 2009.12.15
트래픽 분산에 성공한 것 같다  (0) 2009.11.0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