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DGDragon 2021. 3. 5. 20:10

독립을 위해 분가하면서 이사했다.

출퇴근 시간에 가장 큰 비중을 두고 가능한 가까운 곳에 집을 마련해서, 125cc 스쿠터 기준 출퇴근 시간이 50분에서 5분으로 줄었다. 걸어다녀도 된다. 하지만 걸어다니긴 싫고 스쿠터도 시동 거는 전기도 다 회복 못할 것 같아서 다른 이동 수단을 알아보는 중이다. 전동킥보드나 전기 자전거 둘 중 하나가 되지 않을까.

분가해보니 혼자 살기 위해 해야 할 것이 한두가지가 아니고, 분가하면 게임할 시간이 많아질 줄 알았는데 오히려 더 줄어든 거 같다. 하지만 근래엔 게임에 시간을 별로 들이지 않다 보니 별 문제는 아닌 것 같고... 식사 시간과 게임 시간을 내 마음대로 조절할 수 있다는 점은 장점인 듯.

'잡담 > 신변잡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얀센 백신 후기  (0) 2021.06.20
백신 접종  (0) 2021.06.12
독립과 이사  (0) 2021.03.05
인터넷이 모두 안 되고 구글과 유투브, 페이스북만 접속 가능할 때 해결법  (0) 2016.11.19
태국 여행 복귀  (0) 2014.08.12
그래픽카드 쿨러 교체기  (0) 2014.01.0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