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DGDragon 2012. 4. 11. 09:54

투표하고 온 김에 써봄.


1. 장기 출장으로 피치 못할 사정을 빼고는 투표를 한 번도 안 한 적이 없다.


2. 구 한나라당 / 현 새누리당을 뽑은 적이 한 번도 없다.


3. 내가 찍은 후보가 당선된 적이 한 번도 없다.


왜냐하면 사는 동네가 대구라서. 유일한 예외는 노무현 대통령이었다.

'잡담 > 신변잡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중국행이 결정됐다  (0) 2012.10.24
어차피 가는 마당인데 엿 좀 먹으면 어떻습니까  (0) 2012.07.31
나의 투표의 법칙  (2) 2012.04.11
귀국  (0) 2012.03.18
VPN 서비스 구입  (2) 2012.02.09
중경(충칭)의 겨울과 크리스마스  (0) 2011.12.26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yun79 2013.06.02 02:02  Addr  Edit/Del  Reply

    안타까운 현실이에요...

    • Favicon of https://dgdragon.com BlogIcon DGDragon 2013.06.02 23:52 신고  Addr  Edit/Del

      현실은 현실이지만 안타까울 것까지야... 애 안 낳고 결혼 안 하고 연애 안 하면 살만합니다. 껄껄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