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DGDragon 2006. 2. 8. 19:00

이런 날이 올 줄이야. 2005년 3월 화산 심장부에 발을 처음 디딘 뒤, 11개월 만에 풀세트를 마련하게 되었다. 무어라 딱히 꼬집어 말하기 어려운 감정. 저것 외에도 명중의 손목 보호구가 나와서 적중율 세팅을 위해 먹어두었다. 그리고 가슴엔 모든 능력치 +4, 손목엔 체력 +9 마부를 위해 재료를 준비해두었다. 마부하고 레이드 가야지.

…원래는 거추 풀셋보다 용추 5피스가 더 빠를 것 같아서 거추 머리를 화저 마부용으로 싸게 먹었는데(싸게 먹는 대신 무조건 화저 마부를 발라야 한다), 이렇게 되니 골치 아프게 되었다. 거추 풀셋의 일제사 대미지가 워낙 좋은 옵이라 거추 풀은 하고 다녀야겠고, 그냥 거추 머리 하나 더 먹어서 줄구룹 마부를 해? 그러면 에픽 머리만 3개인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paranmin.net BlogIcon 유마 2006.02.08 19:08  Addr  Edit/Del  Reply

    이제 막 냥꾼을 시작한 저로서 상당히 부럽기 그지 없습니다.
    일하는 관계로.... 얼라땐 레이드를 뛸 수가 없었고, 지금 호드로 전향한 이후로도 레이드를 뛸 수 있을지 ㅜ.ㅜ 의문스럽습니다.. 아.... 부럽네요~

    • Favicon of http://dgdragon.namoweb.net/ BlogIcon DGDragon 2006.02.08 20:20  Addr  Edit/Del

      그렇죠. 레이드 시간 많이 잡아먹죠. 하지만 꼭 40인 레이드 던전 아니라도 줄구룹이나 안퀴라즈에서도 꽤 좋은 것들을 구하실 수 있을 겁니다.

  2. Favicon of http://blog.naver.com/avatar77 BlogIcon 아바딸 2006.02.08 22:13  Addr  Edit/Del  Reply

    경축. =_= 본인은 아직도 계시 3피스밖에 안되는데 어느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