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DGDragon 2006. 7. 28. 19:57
본캐는 쑨 1차 44%를 봤고, 부캐로는 플레임고르 킬이 안정적으로 되는 데까지 왔다.

내가 없을 때 화염아귀를 킬했고, 다음 검둥 왔을 땐 플레임고르까지 킬했고, 다음엔 서슬에서 3번 전멸하고 화심을 갔는데, 며칠 전엔 화심을 3시간 반 만에 쓸고 검둥와서 플레임고르까지 노전멸에 원킬로 달려버렸다. 심지어는 밸라스트라즈를 상층 버프 없이 잡아버렸다. 이상하게 빠르게 익숙해지는 숙련도에, 이상하게 기복이 심한 컨디션이다. 하긴 공대에서 이정도는 해줘야 나도 하루 레이드에 도핑 및 일마 값만 뷁골 이상씩 처들이는 보람이 있겠지.

그리하여 이번 일요일도 예정은 일단 검둥인데... 모르겠다. 공대가 기복이 심해서 또 서슬송곳니 3전멸을 할지, 아니면 크로마구스 헤딩을 하게 될지. 어차피 마그마다르야 광기 있거나 없거나 그냥그런 똥개라서 신경 안 쓰는데, 플레임고르전 2번을 해본 결과 엘썬 사냥꾼들의 평정 실력은 정말 참담했다. 지난 번 검둥갔을때 저녁 먹으라고 불러서 미안하다고 하고 사제 화저셋 입혀놓고 갔다 와보니 죽어있었고 공대는 전멸했다. 오로지 평정이 늦어서 플레임고르에서 전멸하는 공대가 몇이나 되겠는가. 크로마구스 전에서도 그 모양이면 트라이할 가치도 없다.

어쨌든 크로마구스와 네파리안을 잡으면 이 뒤는 어떻게 되나 생각해보게 되는 즈음인데... 공대는 검둥 파밍에서 멈출까 아니면 사원을 가게 될까. 그리고 나는 언제까지 주말 레이드를 뛰게 될까.

원래는 화심 막공에 따라올래 해서 갔다가 공대 결성이 되어서 눌러앉은 거고 그 뒤로는 처음엔 화심 + 오닉 힐셋을 목표로, 다음엔 초월 풀셋을 목표로 해왔는데 이미 초월 4피스. 초월 남은 4개에 회복의 보석, 그 외 몇가지 아이템만 더 먹으면 사제를 처음 만들었을 때 가진 환상 - 초월 풀셋은 이루는 거다. 이 뒤로는 어떻게 할까...

이 뒤로도 쭈욱 뛰면 좋겠지만 왠지 별이 되어버리고 싶은 요즘이다. 뭐 특성이 어쩌고 라든가 돈이 없다든가 닥힐에 질렸다든가 하는, 힐러들이 흔히 별이 되는 이유는 아니다. 어차피 닥딜에 질려서 닥힐에 매진해보고자 만든 사제 캐릭터. 특성도 신성 30 수양 21이고 마부 최고급으로 처발라놨고 일마 수백개 질러놨다. 앵벌은 본캐나 부캐 도적으로 널럴하게 가능하고 닥딜 본능은 사냥꾼으로 채운다. 문제는 공대원들... 노버프 화저 78짜리 캐릭터가 밸라전에서 힐이 모자란다는 타령을 한다거나 공대원들 마부 상태가 X 같다거나 힐러가 엠통 풀로 노닥거린다거나 주술사가 용암 거인에게 질풍 크리를 노리고 댐딜을 하고 있다든가... 정말 눈에 거슬린다. 그리고 그게 날이 갈수록 심해지고 있다.

눈에 거슬리고 짜증나는게, 닥힐의 재미 임계점을 돌파해버리면 내 사제도 별이 되겠지. 그땐 진짜 연금술 앵벌 캐릭이 될 것이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log.naver.com/avatar77 BlogIcon 아바딸 2006.08.03 14:51  Addr  Edit/Del  Reply

    이..이런 폐인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