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DGDragon 2005. 11. 13. 00:23
  줄구룹 포인트 공대에서 아이템을 먹는다는 건 꽤 나중의 일이라고 생각했었는데, 이 아이템이 나왔다. 거기에 더해 입찰자가 아무도 없었다. 그냥 먹었다. -_- 물론 포인트는 다 까이지만, 뭐 좋겠지.


사실 와우에 등장하는 몹의 최고레벨은 63레벨이고, 이들을 무두질하려면 315까지면 충분하다. 즉 핀클의 가죽칼과 무두질 마부를 모두 갖고 있는 나는 이 칼이 필요없다는 얘기다.

그래도 이걸 먹는 이유는? 먹고 싶어서 먹었다. -_- 아무도 알아주지 않는 외롭고 고독한 "자기 완성의 길"이라고 하련다. 뭐 60레벨짜리 애들 무두질하는데 절대 실패가 안 뜨는 건 좋두만.

물론 평소 장비로 들고 다니는 건 아니고 Item Rack이란 애드온으로 전투 장비 - 무두질 장비를 빠르게 바꿔가면서 무두질하고 있다. 후후후 상층가면 애들 꽤나 울리겠지만, 뭐 참아주기로 하자. 요새는 사제 키우는게 재미있어서.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달빛야수.  (4) 2005.11.19
가즈란카 킬.  (0) 2005.11.16
무두질 325.  (2) 2005.11.13
부캐 사제를 키우면서.  (10) 2005.11.10
줄구룹 클리어.  (10) 2005.11.07
1명이 이끄는 조직의 취약성과 사람들의 이기심.  (4) 2005.11.03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log.naver.com/avatar77 BlogIcon 아바딸 2005.11.16 23:58  Addr  Edit/Del  Reply

    음 Zulian Slicer...얼라쪽에는 의미가 큰 칼이죠. 성기사가 단검을 착용하지 못하는 관계로;;; 물론 무두질하는 성기사는 별로 없지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