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DGDragon 2005. 11. 10. 14:45

공중 부양 주문이 쓸모있는 몇 안 되는 장소.

아탈학카르 신전.

 부캐로 사제를 키우고 있다. 원래는 부캐를 키우는 성격이 아닌데, 와우는 캐릭터 육성이 쉽기도 하고 힐이 하고 싶기도 하고, 열 받는 사제가 가끔 있어서 키워보기로 했다. MP도 만땅이면서 왜 펫에게 힐을 안 줘!

캐릭터는 가장 괜찮은 룩의 트롤 여사제. 특성이나 고유 스킬은 개판이지만. 오탁후 소리 듣겠군. -_-

만렙 찍고 기원셋이나 모으고, 그때까진 솔플 온리라고 생각했었지만, 직업 특성상 그 무수한 러브콜을 모두 무시하고 인던을 아주 안 갈 순 없었다. 역시 사제마마. 그래봤자 인던 안에 가면 마마도 아니지만.

인던가서 힐하면서 느낀 건 역시 비만렙은 개념이 없다는 것. 물론 장비도 장비지만 전사는 자기가 일점사만 하고 있고 도적은 댐딜이라고 설치고. 마나를 전사외의 클래스가 다 빨아먹는다.

그리고 마나가 모자란다. 마나가 딸리다 보니 어차피 바꿀 거지만 특성 연구도 해보게 되고 힐 어그로에 대해서도 알아보게 되고, 스킬의 마나 효율도 따져보게 되고. 뭐 그렇다.

전에 학카르에서 상치 -> 소실 패턴 사제에 대한 푸념도 썼었지만, 왜 그런 패턴을 썼는지 이유를 알게 되었다. 상치의 마나 효율이 제일 좋두만. 물론 여전히 용서는 안 되지만.

그리고 잔소리꾼 사제들도 이해가 가더라. 다른 직업은 다 그렇다치고 도적들이 정말 엄청나게 거슬린다. 왜 전사피는 만땅인데 도적부터 피가 닳냐고. 댐딜은 알겠다만 제발 스스로 탱킹하는 것만은 자제했으면 좋겠다.

만렙 이후엔 수신 사제가 좋아도, 만렙까지는 인던도 암흑사제가 좋을지도 모르겠다. 소실 특성을 다 찍으니까 소실 없는 시간이 26초당 6초 밖에 안 된다. 어그로 개념이 없는 친구들과 가면 그저 내가 잘 하는 수 밖에.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가즈란카 킬.  (0) 2005.11.16
무두질 325.  (2) 2005.11.13
부캐 사제를 키우면서.  (10) 2005.11.10
줄구룹 클리어.  (10) 2005.11.07
1명이 이끄는 조직의 취약성과 사람들의 이기심.  (4) 2005.11.03
나는 무시당하는 게 싫다.  (8) 2005.09.25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벤시라 2005.11.13 18:44  Addr  Edit/Del  Reply

    사제 솔플의 지겨움이랄까....

    그래서인지 퀘스트 마스터는 더더욱 재미가 없어지고

    빠르지 않은 렙업이으로 인해 업 위주의 건너띄기 퀘스트

    수행으로 향후 파플에서의 사제의 재미를 찾고자 하는데

    디지말데로라면 아주 재미 없는 케릭일꺼 같구나,, ㅡㅡ;;;

    • Favicon of http://dgdragon.info BlogIcon DGDragon 2005.11.13 23:58  Addr  Edit/Del

      왜 재미가 없지 -_- 난 굉장히 재미있는데. 이게 힐러의 재미구나 하고. 적의 HP와 나의 능력과 어그로를 견주는 댐딜의 재미, 아군의 HP와 나의 능력과 어그로를 견주는 힐링의 재미. 전혀 뒤떨어지지 않는 걸.
      그래서 만렙 찍고 솔로 퀘스트 끝내면 일부러 수신 사제로 바꾸려고 하는 거라고.

  2. Favicon of http://filis.pe.kr BlogIcon Filis 2005.11.14 09:15  Addr  Edit/Del  Reply

    사실 힐러도 즐기는 사람들은 재미있어 하는데, 취향이 안 맞는 사람들은 엄청나게 따분해 하는 모양이더군요.
    …사실 공대로 4대 인던 가면 재미가 없을 만도 하긴 합니다만.

    • Favicon of http://dgdragon.info BlogIcon DGDragon 2005.11.14 09:39  Addr  Edit/Del

      공대로 4대 인던이라. 고대 시절에나 먹히던 얘기 아닌가요 -_-

    • Favicon of http://filis.pe.kr BlogIcon Filis 2005.11.14 11:50  Addr  Edit/Del

      저희 서버는 공챗으로 구하는 사람들은 전부 공대더군요 =_=ㄱ
      이젠 도전이고 뭐고 할 거 없이 쉬워졌는데도 그 지경이라;

    • Favicon of http://dgdragon.info BlogIcon DGDragon 2005.11.14 12:10  Addr  Edit/Del

      그 중에 반은 라면 먹으면서 한 손으로 인던 돌 듯 -_-

  3. Favicon of http://blog.naver.com/avatar77 BlogIcon 아바딸 2005.11.14 11:12  Addr  Edit/Del  Reply

    음 시간대 문제인가...이상하게 대부분의 사제들이 수도원이나 줄파락이나 학카르 같은데 가면 개념없는 사람들 많다고 하는데, 본인은 본서버에서나 그쪽 서버에서나 전부 쾌적하게 잘 돌았음. 사람들 다 잘 하던데요. =_=

    상급은...상황에 따라 자주 쓸 수 있느냐 없느냐가 결정되는 경우가 많아요. 상대하는 몹의 위력, 전사의 역량, 보조힐러의 유무(혹은 힐을 하느냐 안하느냐의 여부) 등을 파악할 수 있다면 쓸 시기를 잡기가 쉬워져요.

    학카르...아탈학카르면 보통 장비빨이 별로 안되는 사제 같은 경우 다른건 몰라도 사령은 처음부터 끝까지 상급으로 밀지 않으면 마나 무대포로 말리는 경우가 있어서; 특히 전사 장비가 딸리거나, 사령이 재수없게 주술사를 재우거나 하면 더 그래요;;;

    • Favicon of http://dgdragon.info BlogIcon DGDragon 2005.11.14 12:13  Addr  Edit/Del

      상급 치유 쓸 타이밍은... 잡기 쉽더군요. 서브 힐러가 있어서 힐을 가끔 하면 전사 HP가 떨어지면 힐 넣어버려서 어렵지만 그 외엔 그다지. 상치 캐스팅 끝나자마자 몹이 돌아보든 말든 소실 바로 넣어주는 센스.

      전사 레벨 53과 학카르 2번 돌았습니다. 사령 죽을 맛이더군요. 시작부터 끝까지 상치만 쓰고 마나 물약 빨아도 죽는 걸 막을 수가 -_-

  4. Favicon of http://blog.naver.com/avatar77 BlogIcon 아바딸 2005.11.14 19:20  Addr  Edit/Del  Reply

    음..그러고보니 한가지가 궁금한게; 학카르 퀘스트할때 석상 건드려서 아탈알라리온 불러내잖습니까. 그녀석이 뭐라고 하는지 들려요? 얼라로 할때 잡소리가 나와서 호드로 해야 들리나...했는데, 언데드 사제도 똑같은 잡소리로 들리더군요. 트롤어 같은데 트롤사제면 혹시 들리나 해서;

    • Favicon of http://dgdragon.info BlogIcon DGDragon 2005.11.14 21:14  Addr  Edit/Del

      트롤어 맞고 내용은 "날 불러내다니 니네들 다 죽었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