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DGDragon 2012.08.04 20:01

http://community.eveonline.com/devblog.asp?a=blog&nbid=73098


데브 블로그 자체는 이전에 했던 내용과 크게 다르진 않고, 단지 1.2 패치를 앞두고 상세 내역을 공개한다는 것 정도가 다르다.

티어 개념으로 단계별로 헐크가 최상위에 위치했던 것과 다르게 - 사실 이전에도 아이스 특화와 머코짓 특화와 범용이라는 특성이 있긴 했지만 - 다른 Role을 가진다는 개념으로 변화. 헐크는 제일 많은 양을 캐고, 매키나우는 오어 카고가 제일 크고, 스키프는 갑빠가 와따.


그런데 이런 패치 와중에... 매키나우의 버프가 엄청나단게 문제가 된다. 매키나우의 채굴량은 헐크의 86.5%인데, 오어 카고의 양이 엄청나게 커지면서 AFK 채굴가능한 시간이 대폭 늘어났기 때문이다. 소소하지만 EHP도 매키나우가 더 크다. 이건 비단 필자만 그렇게 생각하는게 아니라 이브 내의 물가 변동도 매키나우가 가장 심하게 오른 편이고, 필자가 요며칠 새 전투 캐릭터를 하나 사서 메인 생산/장사캐의 스탠딩 작업을 할까 하고 이브 포럼의 캐릭터 거래 포럼을 보는데, 글 제목이 이전에는 그냥 '헐크'만 딱 써놨는데 요새는 '헐크/매키나우' 심지어는 '매키나우/헐크'로 우선순위가 바뀐 글도 있었다.


그래서 매키나우로 생산업종을 바꿀까 심각히 고민 중. 이렇게 대격변의 시대로 생산이 약간 흔들리는 때라면 평소보단 비교적 비집고 들어가기가 쉽다. 다만 매키나우 생산을 하면 일단 1빌이 넘는 BPO를 사는 것도 사는 거지만, 계산해보니 들어가는 광물의 양이 워낙 엄청난 나머지 생산을 하는 모든 캐릭터가 각기 자신의 프레이터를 가져야 한다는 결론이 나왔었다. BPO와 프레이터 구매비를 합치면 지금 번 돈을 몽땅 때려박아야 한단 얘긴데... 나름 괜찮은 듯? 필자는 이런 거 좋아한다. 모험이잖아.


그리고 전에는 밝히지 않았던 걸로 기억하는데... 마이닝 바지 필요 스킬이 Mining Barge level I과 Astrogeology level III로 낮아졌다. 익스휴머 필요 스킬은 마이닝 바지 5단, 익스휴머 1단.


http://community.eveonline.com/updates/patchnotes.asp?newpatchlogID=73093


패치노트는... 그냥 패치 노트다.

아이스 하베스트와 머코짓용 리그가 추가됐다는 게 특이점인데... 보너스가 10% 넘는 엄청난 물건이다. Calibration cost가 250인 게 천만다행이지...

posted by DGDragon 2012.05.07 19:00


따로 스샷을 찍어서 올리진 않았는데, 이것 말고 다른 프리젠테이션에서는 복잡한 어그레션 / 킬라잇 문제를 좀 더 간단하고 이해하기 쉽게 변경하려고 한다는 얘기를 한 적도 있었다. 물론 이 앞 글 팩션 워와 이 글 엠파워에 대한 얘기와도 상통하는 것으로, 하이 시큐에서 벌어지는 전투의 문턱을 낮추고 꼼수를 최대한 없애려는 시도로 보인다.


이 프리젠테이션은 엠파워에 대한 얘기로, 엠파워를 방어하는 꼼수를 막고 시스템을 조금 변경하며, 꼽 전투 기록을 추가하고, 킬메일을 좀 더 상세하게 하며, 꼽의 전쟁역사를 기록하여 이를 공개하도록 하는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동맹 시스템이나 용병 시스템(컨트랙에서 물건 대신 용병을 산다고 보면 된다. 단 방어측만 고용 가능)에 대한 얘기도 있다.


뭐 어떻게 고치든 간에, 엠파워는 필자 같은 케어베어 게이에겐 그저 귀찮을 뿐... 엠파워란 꼽 대 꼽으로 싸운다기 보다 걸어놓으면 하이시큐에서 경제활동하기 어려우니 상대방을 괴롭히기 위한 용도로 쓰이는 경우가 더 잦기 때문이다.

posted by DGDragon 2012.05.06 23:08



팩션 워는 이브의 수많은-_- PvP 컨텐츠 중의 하나로서, 이미 대립각을 형성하고 있는 NPC 세력인 아마르 & 칼다리 Vs 갈란테 & 민마타 중 하나의 세력에 가입해서(팩션워 가입은 4개 종족에 각기 가입되지만 동맹끼리 싸우지는 않으니까) 유저들끼리 치고 박는 컨텐츠다. 물론 하이 시큐도 상관않는다. 마치 무한한 엠파워 중인 두 얼라에 가입하는 것과 같다고 볼 수 있다.


하지만 당연하게도 팩션 워의 가입은 워를 제외한 모든 일상 생활(미션을 통한 돈벌이, 쇼핑 등)에 지장을 주고, 전투 내내 중립(으로 보이는) 유저(혹은 알트)의 스파이, 뉴트럴 로지 등의 온갖 꼼수가 판치는 등의 문제가 있어, 크게 활성화되지는 못한 컨텐츠였다. 뭐... 해본 적이 없으니 잘 모르겠지만, 잘 안 되니까 개선하겠지. -_-


이번 팩션 워의 가장 큰 변경점은 I-hub(인프라스트럭처 허브)의 도입인데, 솔직히 PPT만 보고 다 넘겨버려서 ihub가 새로 도입되는 건지 개선되는 건지는 모르겠다. 그래도 기존 건물에 x표 해놨으니 신규겠지. 뭐 여튼 이걸 세워서 여기에 LP를 충전하면 해당 시스템에서 많은 이득을 볼 수 있고, LP로 데이터코어도 살 수 있고(단 스킬은 여전히 필요한 모양이다), 더스트와도 연계가 되는 모양이다.


아... 보면서 메모를 좀 해두든가 잘 기억을 해놓든가 할 걸 그랬다. 내용이 너무 부실하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