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DGDragon 2007.01.03 17:51
26살이 되었다. 2007년이 되어서 해로 따져도 그렇고, 어제가 생일이어서 생일로 따져도 26살이다. 20대가 꺾인 거다. 나이 먹는게 점점 더 슬퍼지고 있다.

그리고 백수된지는 졸업식으로부터는 4개월, 기말고사로부터는 반 년이 되었다.

올해 목표는 다른 거 없다.

오직 취직이다.

정 안 되면 진짜 공장 가든가 원양어선이라도 타버릴테다.

'잡담 > 신변잡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충치 치료 끝  (1) 2007.03.01
약에 쩔어 살고 있다  (5) 2007.02.26
2007년  (3) 2007.01.03
정보처리기사 실기 합격.  (9) 2006.12.18
글을 잘 안 쓰는 이유는  (1) 2006.12.09
공무원 학원 등록.  (2) 2006.12.05

티스토리 툴바